만나면 만날수록 정떨어지는 애인 유형

만나면 만날수록 정떨어지는 애인 유형

러브앤토크
By에이미 on 17 Oct 2021 Digital Editor

연애를 하게 되면서 사람마다 연애 스타일이 다르지만 연애하다 보면 어떠한 모습으로 인해 싸우거나 정이 떨어지게 되는 순간이 있지. 하지만 정이 한 번 떨어지면 돌아오기 힘든 부분도 있어 그럼 결정적인 순간에 정이 떨어지게 만드는 유형은 어떤 것이 있을까? 한 번 알아보자.
 스크린샷 2021-10-17 오후 5.45.18
초반에 모든 걸 쏟는다
연애를 시작하면 초반에 과하다 싶을 정도로 모든 것을 쏟아붓는 사람들이 있어. 문제는 이런 현상이 얼마 가지 못한다는 점이지. 하나부터 열까지 다 해주고 지극 정성으로 보살펴 주다가, 어느 순간 모든 것을 뚝 끊어버린다면 받는 입장에서는 정이 떨어진다구. 차라리 한결같은 마음으로 적당히 배려해 주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나아.
 스크린샷 2021-10-17 오후 5.45.32
기대하는 것이 많다
처음에는 사랑하기 때문에 그 사람이 좋아할 만한 것들을 아낌없이 해주고 싶은 마음이 커. 그런데, 호의가 계속되면 권리가 된다고, 갈수록 크게 기대를 하는 사람들이 있다. 이렇게 갈수록 기대가 커진다면 사람을 지치게 만드는 것이 사실이지. 내가 좋아서 해주는 것인데도 눈치가 보이게 되면서 점점 지쳐가게 된다구. 

아무거나 다 좋다고 한다

데이트를 할 때도, 뭔가 먹으러 갈 때도, 어떤 결정을 내릴 때도 아무거나 좋다고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어. 이렇게 너무 자신의 의견이 없는 사람과 함께 있는 것도 사실 굉장히 힘든 일이지. 자기주장이 있는 편인 사람들도 이런 사람을 만나면 가끔 힘들 때가 있을 정도야. 차라리 뭐라도 의견을 내줬으면 하는 생각도 들거야.

Advertisement
Advertisement

힘든 일이 있을때만 대화하려고 한다
연애를 하면 대부분의 사람은 힘들었던 일에 대해 상대방에게 말하기 좋아. 함께 이야기하면서 마음의 위로를 얻기도 하고 용기를 얻기도 하지. 그런데 이런 마음이 지나치다면 그것도 상대방에게는 피로한 요소가 돼. 재미있고 좋은 얘기도 많이 하고 싶은데 상대방이 힘들었던 일만 계속 이야기한다면 그만 듣고 싶은 것은 당연한 일이라구.

텍스트 : 걸스타일 코리아
출처 : Unsplash, 콬TV 공식 인스타그램

❣️ 인스타그램을 팔로우 해주세요.

instagram.com/girlstyle.korea

Share to Facebook